UPDATED. 2024-05-25 23:45 (토)
프롬바이오, ‘발모 촉진·탈모 억제용 조성물’ 中 특허 등록
프롬바이오, ‘발모 촉진·탈모 억제용 조성물’ 中 특허 등록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4.15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탈모 억제 및 발모 촉진 R&D 성과 두 번째 중국 특허 취득
부작용과 독성이 적은 천연물로부터 탈모 치료 소재 발굴

[바이오타임즈]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 프롬바이오(대표이사 심태진)는 ‘수용화 매스틱 검과 감태나무 추출물을 이용한 발모 촉진 또는 탈모 억제용 조성물’에 대한 중국 특허를 등록했다고 15일 밝혔다.

프롬바이오는 지난 2월 ‘매스틱 검 수용액 단독 조성물’의 발모 촉진 및 탈모 억제 효과에 대한 중국 특허등록을 마친 바 있다. 이번 특허는 복합 원료에 대한 것으로, 약 2개월 만에 추프롬바이오의 두 번째 중국 특허를 추가하게 됐으며, 중국 내 원료 경쟁력과 기술에 대한 지위를 한층 더 강화하게 됐다.

이번 연구에 이용된 ‘수용화 매스틱 검’과 ‘감태나무 추출물’은 프롬바이오가 오랜 기간 연구해 온 천연물 소재의 원료로, 세계적으로 공신력을 인정받는 국제화장품원료집(ICID)에 원료를 등록하며 안전성과 경쟁력에 대한 검증을 받았다.

프롬바이오 바이오연구소는 ‘수용화 매스틱 검’과 ‘감태나무 추출물’의 천연 혼합물이 모유두세포의 증식을 촉진하고 탈모를 유발하는 5알파-리덕타아제(5α-Reductase)의 활성을 억제하는 효과를 확인했으며 해당 연구 결과를 토대로 지난 2021년 국내 특허(등록 완료) 및 PCT 국제 출원을 진행했고, 마침내 세계 최대 탈모 시장인 중국에서 특허를 등록하게 됐다.

특히 모발 성장 촉진 약물로 미국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은 미녹시딜과 피나스테라이드를 특허 조성물의 양성 대조군으로 사용해 유의미한 결과를 얻어냈으며, 부작용과 독성이 적은 천연물로부터 탈모 치료 소재를 발굴해 내어 큰 의의가 있다는 설명이다.

프롬바이오 홍인기 연구소장은 “프롬바이오 바이오연구소는 매스틱 검과 감태나무 추출물 등 독성이 적은 천연물 소재들을 활용해 연구 성과를 도출하고 탈모 연구 경쟁력을 입증해왔다”라며 “안전하고 효능 있는 제품을 만들기 위해 지속해서 더 많은 연구를 이어가겠다”전했다.

프롬바이오 심태진 대표이사는 “세계 최대 탈모 시장인 중국에서 두 번째 특허를 등록하게 되어 뜻깊다”라며 “앞으로도 탈모로 고충을 겪는 소비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연구개발(R&D)에 적극적으로 투자하겠다”라고 전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