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5 10:35 (토)
테라젠바이오·한국허벌라이프, 유전자 분석 서비스 젠스타트플러스 리뉴얼 출시
테라젠바이오·한국허벌라이프, 유전자 분석 서비스 젠스타트플러스 리뉴얼 출시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2.08.08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부 검사항목 기존 10개에서 41개로 대폭 확대
모바일 앱을 도입해 언제 어디서든 결과 확인
테라젠바이오 젠스타트 2.0(사진=테라젠바이오)
테라젠바이오 젠스타트 2.0(사진=테라젠바이오)

[바이오타임즈] 글로벌 유전체 분석 서비스 및 AI 기반 신약개발 기업 테라젠바이오(대표 황태순)와 한국 허벌라이프가 공동으로 개발한 한국허벌라이프 전용 유전자 분석 서비스 젠스타트플러스(Gene Start+)가 2018년 출시 이후 4년 만에 리뉴얼됐다. 세부 검사항목도 기존 10개에서 41개로 대폭 확대됐다.

이번에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젠스타트플러스는 사용자 편의성에 초점을 맞췄다. 유전자 검사 항목은 비만 관리, 비타민 관리, 혈관 건강, 미네랄 관리, 근골격 관리, 영양소 관리, 식습관 관리, 피부·모발 관리 등 크게 총 8개 영역으로 나눠지며, 세부 검사 항목은 기존 10개에서 41개로 대폭 확대됐다. 또 검사 결과 확인 방식도 기존에는 검사 결과를 책자를 통해 확인해야 했지만, 모바일 앱을 도입해 언제 어디서든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한국허벌라이프는 2018년 테라젠바이오와 공동으로 개발한 유전자 검사 서비스인 젠스타트를 선보였다. 사용이 편리한 유전자 검사키트를 이용한 체질량지수, 중성 지방농도, 콜레스테롤, 혈당, 혈압 등 다양한 항목에 대한 유전자 검사와 식생활 습관 설문 결과를 바탕으로, 건강관리 가이드라인과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제품 추천 등 건강기능식품과 함께 보다 현실적이며 효과적인 컨설팅을 제공했다.

테라젠바이오 황태순 대표는 “건강을 즐겁게 관리한다는 의미의 ‘헬시 플레저’(Healthy Pleasure) 트렌드가 전 연령층 사이에서 인기인 가운데 건강관리의 목표도 치료에서 예방으로 이동하고 있다. 향후 개인별 효과적인 건강관리를 위한 맞춤형 솔루션 시장 역시 확대될 것”이라며, “젠스타트플러스가 향후 전 세계 유전자 기반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전사적 노력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테라젠바이오는 세계 5번째, 국내 최초로 개인 유전체 분석에 성공하고 2010년 아시아 최초로 개인 맞춤 유전자 분석 서비스를 상용화했다. 현재 국내 700여 개 의료 기관들과 해외 40여 개국 연구 기관들을 대상으로 유전체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