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8 08:20 (화)
웨이센-이화여대 의과대학, 메디컬 헬스케어 산업 활성화 위해 맞손
웨이센-이화여대 의과대학, 메디컬 헬스케어 산업 활성화 위해 맞손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5.22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개소한 이대 의료인공지능센터와 의료 공동연구 협력 모색
의료 AI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해 공동연구부터 사업화까지 적극 협력
이화여자대학교 하은희 의과대학장과 웨이센 김경남 대표가 협약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웨이센)
이화여자대학교 하은희 의과대학장과 웨이센 김경남 대표가 협약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웨이센)

[바이오타임즈] AI MEDTECH 전문기업 ‘웨이센’(대표이사 김경남)은 지난 21일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의과대학장 하은희)과 메디컬 헬스케어 산업 및 의료교육 등의 분야에서 교류 협력 증진 및 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의료, 헬스케어 분야에서 서로 협력하고, 나아가 최근 개소한 이대 의료인공지능센터와 의료 공동연구 협력을 모색 및 양질의 의료 서비스에 기여할 수 있는 의료 AI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해 공동연구부터 사업화까지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웨이센은 보유하고 있는 인공지능 기반 실시간 위, 대장 내시경 영상분석 소프트웨어 ‘웨이메드 엔도’ 및 호흡기 셀프 건강 스크리닝 서비스 ‘웨이메드 코프’등의 제품 고도화를 위한 의학적 근거를 다방면으로 쌓아갈 계획이다.

웨이센 김경남 대표는 “이번 이화여대 의과대학과의 협약은 의료 AI 산업의 발전을 위한 기업과 의료 교육기관의 상호협력의 일환이라 생각된다”며 “최근 개소한 이대 의료인공지능센터와 자사 제품 고도화를 위한 공동연구도 이미 논의 중이기에 단기간 내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웨이센은 설립 5년 만에 인공지능 및 웨이메드 엔도 관련 29개의 특허를 등록하며 탄탄한 IP 포트폴리오를 쌓아가고 있다. 이러한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최근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초격차 스타트업 1000+프로젝트에 선정된 바 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