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3 00:50 (토)
셀트리온, 세계 IBD의 날 맞아 캠페인 전개...'램시마SC' 처방 확대 돌입
셀트리온, 세계 IBD의 날 맞아 캠페인 전개...'램시마SC' 처방 확대 돌입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4.05.21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료 접근성에 어려움 겪는 IBD 환자 사례 소개… 편의성 지닌 램시마SC 니즈 확인
영국 인플루언서와 파트너십 체결해 캠페인 홍보… 회사 및 제품 인지도 상승 도모
IBD 최다 처방 인플릭시맙, 자가투여 편의성의 경쟁력 및 대형 PBM 계약, 긍정적 데이터 공개 등 성과 통해 美서 IBD 질환의 대체 불가 치료제로 자리매김할 것
셀트리온의 램시마SC(사진=셀트리온)
셀트리온의 램시마SC(사진=셀트리온)

[바이오타임즈] 셀트리온이 ‘세계 염증성 장 질환의 날’(World Inflammatory Bowel Disease(IBD) Day, 이하 ‘월드 IBD 데이’)을 맞아 IBD 환자의 어려움을 알리는 캠페인 활동을 전개하며 세계 유일의 인플릭시맙 피하주사(SC) 제형 치료제 ‘램시마SC’ 처방 확대에 돌입했다.

셀트리온은 ‘Where’s CC(Crohn’s & Colitis)?’ 제하 캠페인 활동을 진행하며 IBD 질환 알리기에 나섰다. 마이크로사이트를 개설해 IBD 환자가 겪을 수 있는 사례들을 재연해 소개했는데, 치료 접근성 측면에서 어려움을 겪는 다양한 문제점을 통해 피하주사제형 치료제에 대한 니즈를 확인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글로벌 IBD 분야의 주요 석학들과 진행한 인터뷰 내용을 공개해 IBD 질환으로 인한 환자의 고통 및 이를 해결하기 위해 지속적인 치료와 관리가 필요하다는 점도 소개됐다.

셀트리온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IBD 질환에서 탁월한 치료 효능을 나타내는 인플릭시맙 제제로 자가 투여의 편의성까지 갖춘 램시마SC에 대한 환자의 관심이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의료 현장에서 20년 이상 사용된 인플릭시맙은 IBD 치료제 가운데 28%로 가장 많은 처방 비중(IQVIA 2022년 기준)을 기록하며 환자로부터 높은 신뢰와 선호를 받고 있다.

이러한 강점에도 불구하고 그 동안 SC제형 제품이 없어서 더 많은 환자에게 전달되지 못했는데, 셀트리온에서 치료 효능과 편의성 모두를 지닌 램시마SC를 출시하며 IBD 환자의 니즈를 충족시키고 있다.

실제 램시마SC 처방 환자의 만족도는 높은 것으로 확인된다. 영국 리버풀 대학 병원(Liverpool University Hospitals)에서 인플릭시맙 IV제형 제품에서 램시마SC로 스위칭한 환자들을 대상으로 만족도 및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대다수의 환자가 편의성과 안전성 측면에서 램시마SC를 더 선호했으며 77%가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셀트리온은 ‘Where’s CC?’ 캠페인이 유럽, 미국 등 글로벌 전역의 환자들에게 보다 효과적으로 전달될 수 있도록 영국 리얼리티 TV 프로그램 ‘The Traitors 시즌2’ 출연자인 몰리 피어스(Mollie Pearce)와 파트너십을 체결해 홍보에 나섰다.

몰리는 해당 프로그램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유명 인플루언서로 유럽 현지에서 영향력이 큰 스타인 동시에 11세에 IBD의 일환인 궤양성 대장염(UC) 진단을 받은 환자로서 상징성을 지니고 있다.

몰리는 “IBD 환자들은 눈에 보이지 않는 질병을 안고 살아가는 과정에서 편하게 집을 나서거나 친구들과 어울리는 것을 포기하게 되는 등 일상 생활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게 된다”며 “셀트리온의 ‘Where’s CC?’는 내 마음을 가장 가깝게 표현하고 있는 캠페인이라고 생각하며, 이러한 활동을 통해 IBD 환자를 비롯한 모든 사람들이 하나의 개인으로서 적절한 보살핌을 받을 수 있게 될 것이며 저 역시도 이를 실현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유럽 출시 4년 차를 맞이한 램시마SC는 검증된 치료 효능과 안전성, 장소에 상관없이 편리하게 자가투여가 가능하다는 제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EU5에서 21%의 점유율(2023년 4분기 기준)을 기록해 IBD 시장에서 대체 불가능한 치료제로 자리매김하는 데 성공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난 3월 세계 최대 의약품 시장인 미국에 ‘짐펜트라’를 출시한 직후 대형 처방약급여관리업체(PBM)와 선호의약품 등재 계약을 체결했으며, 2개년 장기 추적 임상 결과가 공개돼 의료진의 처방 선호도를 높일 데이터 확보에 성공하는 등 성과가 지속되고 있는 만큼 더 많은 IBD 환자들에게 램시마SC의 치료 혜택이 전달될 수 있도록 세일즈 활동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