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30 03:25 (목)
한미약품, 대한비만학회 런천 심포지엄서 자사 당뇨병 치료제 유용성 소개
한미약품, 대한비만학회 런천 심포지엄서 자사 당뇨병 치료제 유용성 소개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4.03.15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파론-시타-실다파’ 패밀리, 당뇨병 치료 병용요법 리딩
당뇨병 합병증 예방 위해 초기부터 SGLT2 억제제를 병용하는 처방이 대세
한미약품 다파론패밀리 및 실다파패밀리는 좋은 치료 옵션 될 것
대한비만학회 런천 심포지엄에서 연자로 나선 홍준화 교수가 한미약품 당뇨병 치료제의 임상적 이점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사진=한미약품)
대한비만학회 런천 심포지엄에서 연자로 나선 홍준화 교수가 한미약품 당뇨병 치료제의 임상적 이점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사진=한미약품)

[바이오타임즈] 한미약품은 지난 9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제59차 대한비만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2형 당뇨병 치료의 패러다임 변화(Paradigm Shift of T2DM treatment)’를 주제로 런천 심포지엄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아산충무병원 심장내과 신현호 과장이 좌장을 맡아 진행한 심포지엄에는 을지의대 내분비내과 홍준화 교수가 연자로 나서 다파글리플로진 성분 기반의 ‘다파론패밀리’와 SGLT2i(다파글리플로진)+DPP-4i(시타글립틴)+메트포르민 복합제 ‘실다파패밀리’ 등 한미의 당뇨병 치료제의 우수성에 대해 상세히 설명했다.

홍준화 교수는 비만과 당뇨병의 높은 상관성을 시사하며, 당뇨병 치료에서 SGLT2 억제제의 역할과 임상적 근거에 입각한 SGLT2 억제제 기반 치료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한편, 실다파패밀리의 유용성에 대한 임상적 근거를 제시했다.

홍 교수는 “국내외 당뇨병 가이드라인에서는 죽상경화심혈관질환, 심부전, 만성신장질환을 동반한 당뇨병 환자에게 SGLT2 억제제를 조기 치료로 권고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당뇨 합병증 예방뿐만 아니라 안정적이고 장기적인 혈당 조절을 위해 SGLT2 억제제를 조기 병용하는 추세”라고 말했다.

이어 “한미약품 다파론정은 저함량인 5mg을 보유하고 있어 처음 SGLT2 억제제를 복용하는 환자에게 처방하기 좋은 옵션이 될 수 있다고 본다”며 “목표 혈당에 도달하지 못할 경우 조기병용요법을 통한 적극적인 치료가 권고되며, 메트포르민+DPP-4 억제제+SGLT2 억제제 조합은 2제 요법으로 조절되지 않는 당뇨병 환자에게 혈당 조절과 합병증 예방 및 관리를 위한 효과적인 치료 옵션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좌장을 맡은 신현호 과장은 “적극적인 혈당 조절을 통한 당뇨병 합병증 예방을 위해 초기부터 SGLT2 억제제를 병용하는 처방이 대세가 되어가고 있다”며 “한미약품 다파론패밀리 및 실다파패밀리는 좋은 치료 옵션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한미약품은 작년 4월 SGLT2 억제제 계열의 다파글리플로진 성분 기반의 ‘다파론정’, ‘다파론듀오서방정’ 출시를 시작으로 지난 9월에는 시타글립틴을 기반으로 한 ‘시타정’, ‘시타메트엑스알서방정’과 SGLT2 억제제와 DPP-4 억제제 복합제인 ‘실다파정’, 메트포르민을 추가한 3제 복합제인 ‘실다파엠서방정’을 선보였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작년 다파글리플로진과 시타글립틴 물질 특허가 만료되면서 한미약품은 다파론패밀리, 시타패밀리, 실다파패밀리를 출시했다”면서 “다양한 용량과 경제적인 약가를 통해 환자 상태에 따른 맞춤 처방 옵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실제 임상 현장에 도움이 되는 당뇨병 치료제 신제품을 개발하고 국내 의료진에게 유용한 임상적 근거를 제시할 수 있는 마케팅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