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2 18:45 (토)
루닛, 미국암학회서 AI 바이오마커 ‘루닛 스코프’ 신규 연구 초록 7편 발표
루닛, 미국암학회서 AI 바이오마커 ‘루닛 스코프’ 신규 연구 초록 7편 발표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3.06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년 연속 AACR 참가, 세계 최대 규모의 암 관련 학회에서 최신 연구 성과 공유
더욱 고도화된 기술과 이를 통한 임상 연구의 진전 보여줄 수 있을 것
첨단 AI 기술이 여러 암종에 대한 치료 결정에 기여할 수 있음을 지속해서 검증 예정
AACR 2024 포스터(사진=루닛)
AACR 2024 포스터(사진=루닛)

[바이오타임즈]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대표 서범석)은 다음 달 5일부터 10일(현지 시각)까지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리는 ‘2024 미국암학회(American Association for Cancer Research 2024, 이하 AACR 2024)’에 참가, AI 바이오마커 플랫폼 ‘루닛 스코프’를 활용해 암 치료 분야에서 AI 기술의 역할을 입증하는 7편의 연구 성과를 발표한다고 6일 밝혔다.

1907년에 설립된 미국암학회(AACR)는 암과 관련한 광범위한 영역에서의 연구 성과를 전 세계에 소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암 관련 의과학 학술단체다. 약 140개국, 5만 8,000명 이상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의료 및 학계 인사 등을 포함해 약 2만 명 이상이 참가하는 암 연구 학술대회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루닛은 미국임상종양학회(ASCO), 유럽종양학회(ESMO)와 함께 세계 3대 암학회 중 하나로 꼽히는 AACR에 2019년부터 6년 연속으로 참가해 루닛 스코프 관련 최신 연구 결과를 지속해서 선보이고 있다. 이를 통해 루닛 스코프의 기술적 완성도를 더욱 높이는 것은 물론, 제약사들의 신약 개발 과정을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기반을 다지고 있다.

이번 학회에서 루닛은 ▲다양한 암종에서 ERBB2 변이가 HER2(인간 표피성장인자 수용체2) IHC(면역조직화학염색) 발현에 미치는 영향 분석 ▲18가지 암종에 AI를 활용해 암세포에서 발현하는 항원인 CNTN4(Contactin-4) 발현 및 PD-L1과의 연관성 평가 ▲위암에서 CNTN4 발현과 키트루다(성분명: 펨브롤리주맙) 반응성 사이의 연관성 평가 등의 연구를 발표할 예정이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이번 학회에서는 루닛 스코프의 더욱 고도화된 기술과 이를 통한 임상 연구의 진전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며 ”첨단 AI 기술이 암 치료 결정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음을 지속해서 검증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