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2 15:40 (월)
한국비엔씨-프로앱텍, 당뇨·비만 치료용 GLP1 작용제 공동연구 및 상용화 계약 체결
한국비엔씨-프로앱텍, 당뇨·비만 치료용 GLP1 작용제 공동연구 및 상용화 계약 체결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2.28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비엔씨의 GLP1 작용제 연구개발 기술력과 프로앱텍의 ‘SelecAll’ 원천기술 결합
당뇨, 비만 치료용 GLP1 작용제와 타깃 단백질의 지속형 후보물질 공동 개발 및 상용화

[바이오타임즈] 한국비엔씨(대표이사 최완규)는 프로앱텍(대표이사 조정행)과 당뇨, 비만 치료용 단백질, 펩타이드 지속형 물질에 대한 공동연구 개발 및 상용화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한국비엔씨는 앞서 프로앱텍에 대한 전략적 지분 투자 및 판권 라이선싱 계약을 맺은 바 있다.

한국비엔씨는 본 계약을 통해 프로앱텍과 공동연구 개발하는 당뇨, 비만 치료 지속형 GLP1 작용제(GLP1-Agonist) PAT201의 개발과 상용화 권리를 확보했다. 이번 계약으로 양사는 프로앱텍의 ‘SelecAll’ 원천기술을 활용해 당뇨, 비만 치료용 GLP1 작용제와 타깃 단백질의 지속형 후보물질을 공동 개발하고 상용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현재 당뇨, 비만 치료제로 판매가 급증하고 있는 GLP1 작용제와 효과가 입증된 GLP/GIP 이중 작용제, GLP/GIP/GCG 삼중 작용제가 당분간 시장을 주도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GLP/GIP 이중 작용제인 릴리의 마운자로는 지난해 3분기까지 3조 8,000억 원의 판매를 기록했고, GLP1 작용제인 노보 노디스크의 위고비도 같은 기간 4조 원의 매출을 보였다.

이번 공동연구 개발에는 프로앱텍의 클릭화학과 AI를 이용한 비천연아미노산 삽입 기술과 위치 특이적 알부민 결합 기술을 활용할 예정이다. 양사는 전 세계 당뇨, 비만 치료물질로 주도하고 있는 GLP1 작용제 등을 타깃으로 3주 이상의 긴 체내 반감기와 효과가 우수한 지속형 신규 치료 후보물질을 개발하는 것으로 목표로 한다.

한국비엔씨는 프로앱텍에 대한 전략적 지분 투자 및 판권 라이선싱 계약으로 높은 제품성과 시장성을 보이는 4주 1회 지속형 요산 통풍 치료물질 PAT101, 새로운 3세대 ADC 형태의 알부바디 항암 치료물질 PAT301 등 프로엡텍의 주요 파이프라인에 대한 국내 사업권도 확보한 상태다.

회사는 이번 당뇨, 비만 치료용 GLP1 작용제 PAT201 상용화 계약으로 미래 성장 가치와 R&D 잠재력 및 글로벌 진출 기회를 제고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설명이다.

한국비엔씨 관계자는 “양사는 한국비엔씨의 GLP1 작용제에 대한 수준 높은 연구 개발력과 프로앱텍의 독창적인 ‘SelecAll’ 원천기술을 결합해 상호 시너지를 창출하고 기존 기술과 차별화된 경쟁력 있는 당뇨, 치료 지속형 물질을 도출할 계획”이라며 “자사는 도출된 후보물질의 비임상, 임상시험을 통해 글로벌 진출과 사업화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