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2 16:10 (월)
루닛, 한-미 공동주최 '국제 AI 의료제품 규제 심포지엄' 참석
루닛, 한-미 공동주최 '국제 AI 의료제품 규제 심포지엄' 참석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2.26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세계 약 20여 개 규제 기관·국제 기구 및 업계·학계 등 330여 명 대거 참여
식약처 및 FDA가 선정한 4개 기업에 포함… 첨단 AI 솔루션 제품 시연

 

루닛이 식약처와 미국 FDA 공동 주최로 열린 '국제 AI 의료제품 규제 심포지엄에 참석했다.(사진=루닛)
루닛이 식약처와 미국 FDA 공동 주최로 열린 '국제 AI 의료제품 규제 심포지엄에 참석했다.(사진=루닛)

[바이오타임즈]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대표 서범석)은 26일부터 29일까지 서울 신라호텔에서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와 미국 식품의약국(FDA) 공동 주최로 열린 '국제 AI 의료제품 규제 심포지엄(AIRIS 2024)'에 참석했다고 26일 밝혔다.

인공지능을 활용한 의료제품 개발 동향과 규제 방향을 논의하는 이번 심포지엄에는 전 세계 20여 개국의 의료제품 규제기관 관계자와 세계보건기구(WHO) 등 국제기구 관계자 및 관련 업계, 학계 관계자 등 33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 심포지엄에서는 의료제품 발전에서의 AI에 관한 글로벌 동향과 기술적 측면, 적용사례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지며, 또한 이와 관련한 규제경험을 공유하고 그 미래를 전망하는 전문가 발표 등 AI 의료제품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26일부터 28일까지 AI 제품 전시 및 시연을 위해 식약처와 FDA가 각각 선정한 루닛, 삼성전자 및 로슈진단, 메드트로닉 등 4개 업체가 행사 현장에 부스를 꾸려 첨단 AI 제품 및 서비스를 선보인다.

루닛은 흉부 엑스레이 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CXR'과 유방촬영술 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MMG'를 비롯해, 국내 3차원(3D) 유방단층촬영술 AI 영상분석 솔루션으로 첫 FDA 허가를 획득한 '루닛 인사이트 DBT' 등 인공지능 기반의 다양한 AI 솔루션을 선보이며 참여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또한 심포지엄 마지막 날인 28일에는 박승균 루닛 최고제품책임자(CPO)가 'AI 활용 의료제품 분야의 규제 경험'을 세션 발표하며, 심포지엄에 참여한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과 최신 기술 및 규제 동향을 공유할 예정이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AI를 활용한 헬스케어 제품의 동향과 미래 전망을 다루는 이번 글로벌 심포지엄에서 국내외 의료 AI 기업을 대표해 첨단 AI 솔루션을 소개하게 되어 뜻깊다"면서 "행사에 참여한 각국의 규제기관과 깊은 논의를 통해 의료AI 솔루션의 인허가 전략을 새롭게 정립하게 된 만큼, 글로벌 규제 가이드라인에 부합하는 AI 제품을 지속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