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5 17:30 (목)
라플란드메이드, ‘고농축 노루궁뎅이 버섯 추출분말’ 국내 론칭∙∙∙핀란드 카파 바이오테크와 독점 계약 체결 
라플란드메이드, ‘고농축 노루궁뎅이 버섯 추출분말’ 국내 론칭∙∙∙핀란드 카파 바이오테크와 독점 계약 체결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4.02.16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라플란드메이드가 ‘고농축 노루궁뎅이 버섯 추출분말’을 국내 론칭했다(사진=라플란드메이드)

[바이오타임즈] 국내 헬스케어 브랜드 라플란드메이드(대표이사 박웅)가 핀란드 ‘카파 바이오테크’(Kaapa Biotech)와 독점 계약을 체결하고 ‘고농축 노루궁뎅이 버섯 추출분말’을 국내 론칭했다고 16일 전했다.

카파 바이오테크는 버섯 균주의 배양, 재배, 수확, 유효 성분의 추출까지 모든 과정을 핀란드에서 진행하는 바이오 회사다. 유럽 유기농 인증과 함께 식품 관련 인증 중에서 가장 까다로운 식품 안전 경영 시스템 인증(FSSC 22000)을 모두 획득한 전 세계 최고 품질의 버섯 추출물을 생산하고 있다. 

전 세계 학술자료를 검색해주는 ‘구글 스칼러’에서 ‘노루궁뎅이 버섯과 뇌 건강’(Lion’s mane and brain health)으로 검색을 하면 약 1만 7,800개의 학술자료가 검색된다. 미국 리서치 기관 ‘모도 인텔리전스’(Mordor Intelligence)에 따르면 미국의 버섯시장은 2023년 약 39조 원 규모이며, 2028년까지 59조 원 규모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그 중 주목을 받고 있는 노루궁뎅이 버섯(Lion’s mane)은 뇌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천연식품으로 국내에서도 오랫동안 연구되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노루궁뎅이 버섯에 다량 함유된 헤리세논(Hericenone)과 에리나신(Erinacine) 성분을 신경세포 증식인자(Nerve growth factor, NGF)의 합성을 촉진해 뇌의 기능 향상에 도움이 되는 식품으로 2019년 보도자료를 통해 발표한 바 있다.

카파 바이오테크는 기존의 고온∙고압의 추출 방식에서 한 단계 더 발전한 초음파 추출 기술을 도입하며 버섯이 포함하고 있는 건강에 유효한 성분을 고농도로 추출한다. 작은 양을 섭취하더라도 고농도의 유효 성분을 섭취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몸에서도 효율적으로 흡수할 수 있다.

라플란드메이드 박웅 대표는 “핀란드는 유럽식품연합이 선정한 가장 깨끗한 식품 환경국가이다. 또 핀란드 카파 바이오테크는 압도적인 추출 기술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세계 최고 품질의 제품을 자신 있게 국내 소비자들에게 소개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치매는 인류가 가장 두려워하는 질병 중 하나인데, 당사의 제품이 대한민국 뇌 건강 개선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라플란드메이드의 핀란드 노루궁뎅이 버섯은 라플란드메이드 자사몰 및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 쿠팡, 리멤버 선물하기 등에서 구입 가능하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