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2 15:20 (월)
셀바스헬스케어-울트라사이트, AI 의료 합작법인 ‘셀바스인비전' 설립
셀바스헬스케어-울트라사이트, AI 의료 합작법인 ‘셀바스인비전' 설립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2.14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및 아시아 AI 기반 심장 초음파 사업화 추진
(좌)셀바스인비전 유병탁 대표이사, (우)울트라사이트 CEO 다비디 보트만(Davidi Vortman) (사진=셀바스헬스케어)
(좌)셀바스인비전 유병탁 대표이사, (우)울트라사이트 CEO 다비디 보트만(Davidi Vortman) (사진=셀바스헬스케어)

[바이오타임즈] 셀바스헬스케어가 미국 울트라사이트(UltraSight)와 AI 의료 사업을 위한 합작법인(JV) ‘셀바스인비전’(SELVAS Invision, 대표이사 유병탁)을 설립했다고 14일 밝혔다.

셀바스인비전은 AI 심장 초음파 솔루션의 사업화를 위한 인증 절차를 시작으로 한국 및 아시아 시장에서의 사업화에 속도를 낸다.

미국 울트라사이트의 ‘AI 심장 초음파’는 휴대용 초음파 장치와 AI 영상지능 기술을 접목 심장 초음파 진단 가이드를 제공한다.

지난해 7월 미국 FDA 승인을 획득했으며, 현재 미국, 영국, 이스라엘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초음파 검사 숙련도가 낮은 의료진도 진료실, 지역병원, 검진센터 등 환자를 치료하는 모든 장소에서 심장 초음파 측정이 가능한 것은 물론 응급 의료 현장 등에서도 초음파 검사가 가능하다.

다비디 보트만(Davidi Vortman) 울트라사이트 CEO는 “울트라사이트는 의료 전문가들이 병원 안팎에서 최소한의 교육만으로도 고품질의 심장 초음파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심장 치료에 대한 접근성을 확대할 것”이라며 “셀바스인비전 설립을 통해 아시아 전역으로 입지를 넓힌다는 장기적인 비전을 가지고 한국에서 당사 심장 초음파 기술의 혜택을 제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유병탁 셀바스인비전 대표이사는 “이번 셀바스인비전 설립은 AI 의료 사업에 대한 미래 비전을 함께 설계하는 토대가 될 것”이라며 “사업화를 위한 인증 절차가 마무리되면 AI 초음파 관련 사업화 및 신규 제품 라인업 등도 빠르게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