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8 08:10 (화)
랩지노믹스, 권혁중 전 EDGC AI·BI 담당 상무 영입
랩지노믹스, 권혁중 전 EDGC AI·BI 담당 상무 영입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4.02.05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체 진단 사업 경쟁력 강화에 강력한 시너지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
NIPT를 비롯해 마이크로바이옴 검사를 포함한 PGS(개인유전자검사) 시장 공략
권혁중 랩지노믹스 BI분석실∙전략사업본부 본부장(사진=랩지노믹스)
권혁중 랩지노믹스 BI분석실∙전략사업본부 본부장(사진=랩지노믹스)

[바이오타임즈] 글로벌 유전자 분자진단 전문기업 랩지노믹스는 권혁중 전 EDGC AI(인공지능)·BI(바이오인포매틱스) 임원을 랩지노믹스 BI분석실·전략사업본부 본부장 겸 상무로 영입했다고 5일 밝혔다.

권 본부장은 1998년부터 19년간 LG전자, SK텔레텍 등에서 IT·통신 분야 연구원으로 근무하면서 주로 통신 프로토콜 및 펌웨어 개발을 담당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개발 경험을 보유한 IT 전문가다.

2016년부터는 EDGC의 AI·BI 분야를 담당하며 NGS(차세대 염기서열 분석기법)와 마이크로어레이 기반 검사 모델 개발을 이끌었다.

최근 NGS 분야에서 시퀀싱을 통해 생산한 방대한 유전체 데이터를 정확하고 빠르게 분석해 결과를 제공하는 BI 기술력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 회사는 작년부터 IT본부를 강화해 IT 분야의 경쟁력을 갖췄고, 이번 NGS 검사 분야 전문가인 권 본부장 영입으로 유전체 진단 사업 경쟁력 강화에 강력한 시너지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권 본부장은 혈액을 채취하는 비침습형 검사인 액체생검 파이프라인을 포함해 EDGC의 신규 서비스 설계 및 개발을 담당했다. 또한 의학부(Medical Affairs) 역할을 겸임하며 해외 세일즈 및 해외 학회 발표를 담당하는 등 실무진과 내·외부 이해 관계자들, 연구진 사이의 가교 역할을 수행했다.

랩지노믹스 관계자는 “권 본부장이 업계에서 쌓아온 NIPT(비침습 산전 기형아 검사), 액체생검 등 다양한 유전체 진단 사업 경험을 활용해 회사 역량을 강화할 것“이라며 “NIPT를 비롯해 마이크로바이옴 검사를 포함한 PGS(개인유전자검사) 시장 공략을 통해 글로벌 분자진단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전체 산업의 글로벌 시장 규모는 지난 2017년부터 연평균성장률 10.6%를 보이며 지난해 33조 원을 기록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