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5 15:45 (목)
유틸렉스, 고형암 CAR-T 치료제 ‘307’ 3차 국가신약개발사업 지원 협약 체결
유틸렉스, 고형암 CAR-T 치료제 ‘307’ 3차 국가신약개발사업 지원 협약 체결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12.12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9월 첫 환자 투여 시작한 ‘307’ 향후 2년간 연구개발비 지원
4세대 CAR-T 치료제 ‘307’ 임상에 더 힘을 쏟을 계획

[바이오타임즈] ㈜유틸렉스(코스닥 263050)의 진행성 간세포암 환자 대상 4세대 CAR-T 치료제인 ‘307’이 ‘국가신약개발사업단(KDDF, 단장 묵현상)이 주관하는 ‘2023년도 제3차 신규 지원 대상 과제’로 선정돼 2년간 연구개발비를 지원받는다.

유틸렉스는 앞서 지난 10월 재단법인 국가신약개발사업의 지원 과제로 선정되어 이에 따른 정식 계약 체결이 완료됐다고 12일 밝혔다.

과제로 선정된 ‘307’은 정상 간세포에 영향 없이 간세포암에 특이적으로 과발현하는 GPC3 암 항원을 타깃으로 한다. 또한 IL-18 생성을 통해 CAR-T의 기능향상 및 종양 미세환경을 개선하도록 한 4세대 CAR-T 치료제이다.

‘307’은 지난 2월 고형암 치료용 CAR-T 치료제로 국내 상장사 최초의 임상시험계획(1상) 승인을 받았다.

‘307’ 과제를 담당하는 장영균 PM(Pipeline Manager)는 “간세포암은 표준 치료제의 반응성이 낮고, 마땅한 대체의약품도 없는 의학적 수요가 매우 높은 질환”이라며 “이번 국책과제 선정으로 연구개발비도 지원받는 만큼 4세대 CAR-T 치료제 ‘307’ 임상에 더 힘을 쏟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