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1 10:05 (수)
시선바이오, ‘폐암 후성유전진단’ 진단검사 2차 임상서 개선된 성능 입증
시선바이오, ‘폐암 후성유전진단’ 진단검사 2차 임상서 개선된 성능 입증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11.30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pi-TOP LUNG assay 성능 검증 2차 임상 결과 민감도, 특이도 모두 94%로 확인
검사자의 성별·나이·흡연력과 무관하게 폐암 환자를 조기에 선별할 수 있는 것으로 입증

[바이오타임즈] 유전체 기반 체외 진단 의료기기 전문기업 시선바이오머티리얼스(대표 박희경)는 대한폐암학회 연례학술대회(KALC 2023) 첫째 날인 30일, ‘후성학적 바이오마커 이용 폐암 조기진단 및 선별 검사’(Epi-TOP LUNG assay)의 혁신적인 2차 임상 시험 결과를 발표했다.

Epi-TOP LUNG assay는 기관지폐포세척액(Bronchoalveolar lavage fluid, BALF)을 통해 폐암 특이적 바이오마커들의 DNA 메틸화 패턴을 확인해 폐암을 조기에 진단하는 검사법이다.

이날 이계영 건국대병원 정밀의학폐암센터 교수(호흡기내과) 연구팀은 시선바이오와 공동 진행한 Epi-TOP LUNG assay 성능 검증 2차 임상 결과 민감도, 특이도 모두 94%로 확인됐다고 발표했다. 특히 1/2기 조기 폐암 환자에 대한 민감도가 89% 이상으로 조기 폐암 후성유전 진단에 대하여 매우 우수한 성능을 보여줬으며, 검사자의 성별·나이·흡연력과 무관하게 폐암 환자를 조기에 선별할 수 있는 것으로 입증됐다고 소개했다.

앞서 지난 3월에 열린 ‘KUMC Cancer Liquid biopsy Conference’(건국대병원 암 액체 생검 콘퍼런스)에서는 이계영 정밀의학폐암센터장(호흡기내과 교수)이 민감도 82%, 특이도 92%라는 1차 임상 시험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2차 임상에서는 1차보다 성적이 더 향상됐다.

시선바이오머티리얼스는 이달부터 건국대병원과 공동으로 실제 임상 검사에 준하는 제품 성능을 확인하기 위한 연구용 전향적 임상 시험 겸 Epi-TOP LUNG assay의 식품의약품안전처 체외진단 의료기기 허가 획득을 위한 대규모 3차 확증 임상 시험을 진행 중이다. 1차, 2차보다 많은 400여 명의 환자에서 추출한 임상검체를 대상으로 확증 시험이 이뤄지고 있다.

시선바이오는 독보적 원천기술인 ‘Epi-TOP methylation detection method’를 기반으로 액체 생검에서 기존 메틸레이션 확인 검사에서 사용했던 감별 시약인 바이설파이트(Bisulfite)를 쓰지 않아 판정의 재현성과 신속성을 향상시켰다. 바이설파이트 전처리는 DNA 손상이 야기되고, 정확도 및 재현성이 떨어지며, 위양성률이 높게 나오는 문제점을 안고 있는데 시선바이오가 자체 개발한 Epi-sPNA는 메틸화된 DNA에 선택적으로 결합하는 기능성 PNA(인조합성한 DNA) 올리고머로 이런 결점을 해결했다.

특히 Epi-TOP LUNG assay는 기존 메틸화 검출 방법에 필요했던 200ng 이상의 대량 DNA 검체에 비해 200분의 1 수준인 1ng 이하의 cfDNA(cell-free DNA, 세포핵 안에 존재하지 않고 혈액을 떠돌아다니는 DNA 조각)를 기반으로 한 암 진단 검사가 가능해 진정한 액체 생검을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