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30 02:20 (목)
셀바스헬스케어·셀바스AI, 메디아나 인수로 국내 최대 AI 의료 혁신기업 탄생
셀바스헬스케어·셀바스AI, 메디아나 인수로 국내 최대 AI 의료 혁신기업 탄생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11.20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셀바스는 메디아나의 지분 37.52% 지분 확보, 셀바스AI 메디아나 최대주주
하드웨어 기술 경쟁력과 AI, SW 기술을 모두 보유한 국내 최대 AI 의료 혁신기업의 탄생
국내는 물론 글로벌 AI 의료시장에서 본격적인 성장을 만들어 나갈 것
(왼쪽부터) 메디아나 길문종 대표이사, 셀바스AI 곽민철 대표이사, 셀바스헬스케어 유병탁 대표이사(사진=셀바스)
(왼쪽부터) 메디아나 길문종 대표이사, 셀바스AI 곽민철 대표이사, 셀바스헬스케어 유병탁 대표이사(사진=셀바스)

[바이오타임즈] 셀바스 두 회사 셀바스헬스케어, 셀바스AI가 국내 1위 의료기기 기업 메디아나와 AI 의료시장을 주도한다.

셀바스헬스케어(KOSDAQ208370), 셀바스AI(KOSDAQ 108860)가 코스닥 의료 기업 메디아나(KOSDAQ 041920)와 AI 의료 사업을 위한 사업협력 및 주식양수도 계약 등을 체결했다고 20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AI 의료 얼라이언스를 통해 셀바스AI와 셀바스헬스케어는 각각 메디아나의 지분 31.69%, 5.83%(총 37.52%)를 확보하게 되며, 셀바스AI는 메디아나의 최대 주주가 된다.

이번 사업협력 계약은 AI 의료 혁신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의료기기와 인공지능(AI), SW 기술 간 핵심역량 융합, 고객 기반 확대 등 얼라이언스 구축이 필수 조건이라는 판단에 따라 진행됐다는 설명이다. 이번 3사 간 AI 의료 얼라이언스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의료기기, 진단기기 등 하드웨어 기술 경쟁력과 인공지능(AI), SW 기술을 모두 보유한 ‘국내 최대 AI 의료 혁신기업’으로 거듭난다.

메디아나는 글로벌 환자감시장치(Patient Monitor), 자동심장충격기(AED), 의료용 소모품 등을 병원 시장에 공급하고 있다. 환자감시장치는 국내 시장점유율 1위이며, 글로벌 1위 의료 기업 메드트로닉(Medtronic)사에도 ODM 제품을 공급 중이다. 특히, 환자감시장치는 환자 맥박과 호흡수, 환자 의식 상태 등을 체크할 수 있어 AI 원격의료 및 AI 진단 기술의 의료 플랫폼 역할과 함께, 수집된 환자 생체 데이터와 AI 간 접목으로 다양한 AI 의료 사업화도 가능하다.

심장자동충격기는 지난 1월 영국 릴라이언스메디칼에 115억 원 규모의 공급을 완료했으며, 서울시 구매 입찰을 수주하는 등 글로벌 및 국내 공공분야로 매출이 확대되고 있다. 지난해에는 매출액 683억 원, 영업이익 106억 원을, 올 3분기에는 누적 매출액 609억 원, 영업이익 85억 원을 기록했으며 이 중 77%가 해외 매출이다.

셀바스AI 곽민철 대표이사는 “3사의 결합은 하드웨어 기술 경쟁력과 인공지능(AI), SW 기술을 모두 보유한 국내 최대 AI 의료 혁신기업의 탄생을 의미한다”며 “AI 기술로 전문 인력이 부족한 의료 현장에 실제로 도움이 되어, 사회적 문제를 해결함과 동시에 고객 가치 창출을 통해 국내는 물론 글로벌 AI 의료시장에서 본격적인 성장을 만들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