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1 10:40 (수)
경희디지털헬스센터 스핀오프 기업 ‘오디엔’, 중기부 TIPS 선정
경희디지털헬스센터 스핀오프 기업 ‘오디엔’, 중기부 TIPS 선정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11.17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자 스스로 당뇨, 비만 등 대사질환을 예방하고 관리할 수 있는 ICT기반 디지털 치료제 개발
2년간 연구개발비 5억 원 +α 확보, ‘디지털 어쥬번트 테라피’ 플랫폼 구축에 박차
오디엔 이상열 대표(제공=오디엔)
오디엔 이상열 대표(제공=오디엔)

[바이오타임즈] 경희디지털헬스센터 스핀오프 기업 주식회사 오디엔(대표 이상열)이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창업 프로그램 팁스(TIPS)에 최종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팁스 프로그램은 중소벤처기업부가 민간 투자사와 합심해 기술력을 갖춘 유망 스타트업을 선발하고 집중 지원하는 벤처 육성 프로그램이다. 이번 팁스 선정으로 오디엔은 2년간 연구개발(R&D) 및 마케팅 자금 5억 원을 확보했으며, 운영사인 대웅제약으로부터 추가 투자금을 지원받고 함께 연계 서비스도 개발할 예정이다.

오디엔은 경희대학교병원 내분비대사내과 이상열 교수가 2022년 5월 창업한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으로, 환자 스스로 당뇨, 비만 등 대사질환을 예방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운동, 식사, 음주, 수면 등 생활 습관 교정에 대한 가이드를 제시하는 디지털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회사는 내분비내과, 소아과 등의 의료 전문가, 의료 인공지능 전문가, 그리고 의학영양학 전문가로 구성되어 비만, 당뇨병 등 내분비-대사-영양 질환에 대한 국내 최고 수준의 전문성을 보유하고 있다. 현재 가장 큰 규모의 RWD(Real World Data, 실제 임상자료)와 다수의 우수 지식재산권을 연계·활용해 서비스를 개발 중이다.

나아가 기존의 의약품과 함께 디지털 치료제도 처방할 수 있고, 제도권 의료서비스와 디지털 헬스 솔루션을 연계하는 질환 관리 서비스인 ‘디지털 어쥬번트 테라피(Digital Adjuvant Therapy, 디지털 보조 치료요법)’ 플랫폼을 만들고 있기도 하다. 지난 3월에는 경희의료원 EMR(Electronic Medical Record, 전자의무기록)을 기반으로 처방 플랫폼, 환자용 앱, 병원 정보시스템이 모두 연계된 만성질환 관리 플랫폼을 구축했고, 현재 이를 의료기기로 등록하기 위한 임상 프로토콜을 설계 중이며 앞으로 신의료기술 평가를 통해 제도권 의료시스템 내 보급할 예정이다.

오디엔은 올해 국내 최대 비만 클리닉 365mc로부터 프리시드(Pre-Seed) 투자를 유치한 바 있으며 네이버, 휴레이 포지티브 등의 주요 기관과 협업 체제를 갖추고 있다.

오디엔 이상열 대표는 “디지털 치료제는 곧 실제 의료 현장에서 사용하게 될 확률이 높다”며 “이번 팁스 선정을 계기로 오디엔의 사업 확장은 물론 기존의 단순 질병 관리 앱·서비스와는 근본적으로 다른, 디지털 어쥬번트 테라피 플랫폼 구축에 힘쓰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한편 오디엔은 서울특별시가 홍릉강소연구개발특구 내에 조성한 바이오·의료 창업 혁신 플랫폼인 서울바이오허브에 입주해 있다. 강소특구인 홍릉은 ‘규제 샌드박스’ 지역으로 임상, 인허가 등 업무를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