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4 17:15 (일)
엔케이맥스, 美 FDA 알츠하이머 1/2a상 승인받아
엔케이맥스, 美 FDA 알츠하이머 1/2a상 승인받아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10.25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포치료제 기업으로는 최초로 미국에서 알츠하이머 임상 진행
중등증 알츠하이머 환자 36명을 대상으로 49주간 SNK01을 총 17회 투여
비정상 단백질 응집체 제거는 물론 신경염증을 감소시켜 뇌 속의 전반적 면역환경 향상

[바이오타임즈] 엔케이맥스는 자회사 엔케이젠바이오텍이 미국 식품의약국(FDA)로부터 SNK01(자가 NK세포치료제) 알츠하이머 임상 1/2a상 계획(IND)을 승인받았다고 25일 밝혔다. 세포치료제 기업으로는 미국에서 진행하는 최초의 알츠하이머 임상이다.

이번 임상은 엔케이맥스가 FDA로부터 멕시코에서 진행했던 알츠하이머 임상 1상 데이터를 인정받아 미국에서 1/2a상으로 이어 진행된다. 멕시코 임상에서는 최대 40억 개 SNK01을 투여했으나 이번 미국 임상에서는 최대 60억 개 SNK01을 투여해 용량에 대한 안전성 및 유효성을 탐색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 멕시코 임상에서는 경증 환자들도 포함됐던 반면 이번 임상은 중등증 알츠하이머 환자만을 대상으로 한다. 미국 내 4개 센터에서 중등증 알츠하이머 환자 36명을 대상으로 49주간 SNK01을 총 17회 투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SNK01은 기존에 사용되고 있는 항체치료제가 집중하고 있는 아밀로이드베타(Aβ), 타우(Tau) 등 비정상 단백질 응집체(플라크) 제거를 도울 뿐만 아니라 신경염증을 감소시켜 뇌 속의 전반적 면역환경을 향상시킨다.

폴 송 엔케이젠바이오텍 대표(CEO)는 “대부분의 치료법이 경증 알츠하이머병에 초점을 맞추고 있어 병이 진행된 환자에 대한 치료법이 없는 것이 현실이다”며 “FDA 측이 먼저 투약 기간을 늘려 중등증 알츠하이머병 치료를 먼저 제안할 만큼 이번 임상에서 SNK01가 잠재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엔케이맥스는 이달 열리는 알츠하이머병 임상시험 콘퍼런스(CTAD)에서 SNK01 40억 개(고용량) 투여군이 포함된 멕시코 알츠하이머 임상 1상 최종 데이터를 발표한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