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4 17:40 (일)
엔케이맥스, 美 자회사 스팩합병 주주승인으로 나스닥 상장 눈앞
엔케이맥스, 美 자회사 스팩합병 주주승인으로 나스닥 상장 눈앞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3.09.26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케이젠바이오텍, 나스닥 글로벌마켓에서 첫 거래 앞둬
자가 NK세포치료제 ‘SNK01’의 미국 내 알츠하이머 및 고형암 임상 2상 추진

[바이오타임즈] 엔케이맥스가 미국 자회사 엔케이젠바이오텍의 나스닥 상장을 위한 모든 절차를 마쳤다.

기업인수목적회사(SPAC·스팩) 그라프 애퀴지션(Graf Acquisition Corp. IV, 이하 그라프)은 25일(미국 현지 시각) 주주총회에서 엔케이젠바이오텍과 합병하는 안건이 가결됐다고 26일 밝혔다.

엔케이젠바이오텍은 지난 8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그라프와 합병을 통한 상장을 승인받았다. 합병에 대한 그라프 주주들의 승인만 남았던 상황에서 이번 주주총회로 모든 절차를 완료했다.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거래되고 있는 그라프(NYSE: GFOR)는 종목코드(티커) ‘NKGN’으로 나스닥 글로벌마켓으로 변경되어 거래를 시작할 예정이다.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나스닥 시장으로 옮겨지는 과정만 남은 상황이다.

나스닥 시장은 ▲글로벌셀렉트마켓 ▲글로벌마켓 ▲캐피탈마켓으로 구분된다. 엔케이젠바이오텍이 상장하는 글로벌마켓은 주로 성장 잠재력이 높은 기업들이 택하는 곳으로 다양한 상장 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또한 캐피탈마켓에 비해 상장심사가 까다로우며 글로벌 투자자들로부터 자금조달이 용이하다.

엔케이젠바이오텍은 현재 엔케이맥스가 지분 89%를 보유하고 있는 세포치료제 개발 전문기업이다. 엔케이맥스의 자연살해(NK)세포치료제 파이프라인의 미국 및 유럽 판권을 확보해 임상을 진행하고 있다.

엔케이젠바이오텍은 이번 합병으로 유입되는 대규모 자금을 임상 및 연구자금 등으로 활용한다. 조만간 엔케이젠바이오텍은 자가 NK세포치료제 ‘SNK01’의 미국 내 알츠하이머 및 고형암 임상 2상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상우 엔케이맥스 대표는 “자본시장을 대표하는 미국에서 보유 파이프라인의 가치를 재평가받을 기회다”라며 “상장으로 공신력 향상, 이미지 제고 등 긍정적인 대외 효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김수진 기자] sjkimcap@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