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1 11:20 (수)
리솔, 수면장애와 우울증 치료 전자약 연구논문 SCI급 국제학술지 2곳 게재
리솔, 수면장애와 우울증 치료 전자약 연구논문 SCI급 국제학술지 2곳 게재
  • 정민아 기자
  • 승인 2023.09.14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ournal of Affective Disorder’과 ‘Journal of Sleep Research’ 동시 게재
수 년 안에 수면장애와 우울증 치료에 대한 식약처 의료기기 허가 완료 목표
슬리피솔 플러스 제품(사진=리솔)
슬리피솔 플러스 제품(사진=리솔)

[바이오타임즈] 헬스케어 스타트업 리솔(LEESOL, 대표 이승우·권구성)은 회사가 현재 개발 중인 수면장애와 우울증 치료 전자약 각각에 대한 2편의 논문이 정신건강의학과 분야 저명한 SCI급 국제학술지인 ‘Journal of Affective Disorder’과 국제수면연구저널(Journal of Sleep Research)에 게재돼 연구 성과를 인정받았다고 14일 밝혔다.

해당 연구는 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윤인영 교수팀(윤인영, 홍정경)이 수행했다.

세계 기분장애학회 공식 학회지인 ‘Journal of Affective Disorder’에 게재된 리솔의 연구논문은 ‘스트레스를 동반한 우울 증상 개선에 대한 두개전기자극의 효과(Effects of cranial electrotherapy stimulation on improving depressive symptoms in people with stress)’라는 주제로 발표됐다.

이번에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62명의 참가자를 대상으로 완료한 연구에서 두개전기자극을 제공한 CES(Cranial Electrotherapy Stimulation) 그룹은 우울증 점수가 거의 정상 수준까지 유의하게 개선됐다(벡 우울척도(BDI-II) 평균 31.3에서 10.8점으로 감소). 그리고 급성 스트레스에 반응해 분비되는 물질인 코티솔(cortisol) 호르몬의 변화를 통해, CES 그룹에서 스트레스가 감소함을 확인했다.

리솔 측은 “이 연구자 임상 결과 논문을 토대로 우울증 치료 전자약 제품 허가를 목표로 하는 임상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국제 수면 연구 학술지인 ‘Journal of Sleep Research’에 게재된 리솔의 연구논문은 ‘불면 증상을 가진 사람들의 기분과 안녕감에 대한 두개전기자극의 효과(Efficacy of cranial electrotherapy stimulation on mood and sense of well-being in people with subclinical insomnia)’라는 주제로 발표됐다.

59명의 참가자를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두개전기자극을 제공한 CES 그룹은 불면 증상에 대한 개선이 있었고, 심리 증상이 개선됨을 확인했다.

불면 증상에 대한 연구자 임상 결과를 토대로, 리솔은 보건복지부가 공모한 ‘전자약 기술개발 사업’에도 선정되어 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윤인영 교수팀과 협력해 수면장애 치료 전자약 제품 허가를 목표로 탐색 임상 및 확증 임상을 공동 수행하고 있다.

리솔 권구성 공동대표는 “2025년경 수면장애 전자약 출시가 목표다. 리솔은 수면장애를 해소해 베타 아밀로이드 등의 노폐물이 뇌에 축적되는 것을 예방함으로써, 장기적으로는 치매 유병률을 감소시키는 것이 최종 목표다. 향후 몇 년 안에 수면장애와 우울증 치료에 대한 식약처 의료기기 허가를 완료하고, 다양한 정신과 질환에 적응증을 확대해 환자에게 도움이 되는 전자약 의료기기의 선두그룹 회사가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바이오타임즈=정민아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