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1 21:30 (일)
루닛, 美 가던트헬스 ‘암 진단 서비스’ 국내 유통 계약 체결
루닛, 美 가던트헬스 ‘암 진단 서비스’ 국내 유통 계약 체결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09.07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던트헬스의 다양한 액체생검 및 조직 유전자 분석 서비스 추가 공급
美 가던트헬스 제품·서비스 공급 통해 국내시장 매출 구조 다각화 추진

[바이오타임즈]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대표 서범석)은 최근 미국 바이오헬스케어 기업 가던트헬스(Guardant Health)와 암 진단 제품의 국내 유통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양사는 혈액을 이용해 암을 정밀 분석하는 가던트헬스의 다양한 액체생검 및 조직 유전자 분석 서비스를 국내 여러 의료기관에 적극적으로 추가 도입시키기로 했다.

양사는 가던트360(Guardant360)과 가던트 리빌(Guardant Reveal) 등 다양한 액체생검 서비스를 우선 공급한다.

가던트360은 진행성 고형암 환자를 대상으로 혈액으로 유입되는 미량의 암세포 유래 DNA 조각인 Cell-free DNA(cfDNA)를 차세대염기서열분석(NGS) 방법으로 분석해 암 특이 유전자 돌연변이를 검출하는 검사다.

해당 검사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모든 고형암에 대한 포괄적 유전체 검사로 허가받았다. 특히 비소세포폐암 치료에 사용되는 타그리소, 리브레반트, 엔허투, 루마크라스 및 유방암에서 ESR1 변이를 적응증으로 하는 오르세르두 등의 항암요법에 대해 동반 진단으로 지정돼 있다.

가던트 리빌은 혈액 속 순환 종양 DNA(ctDNA)를 검출해 미세 잔존 질환(MRD)을 평가함으로써 대장암(2, 3기) 또는 폐암, 유방암 등의 환자에서 수술 후 재발 위험이 큰 환자를 조기에 찾아내 최적의 치료 방침을 결정하는 데 도움을 주는 검사다.

액체생검 유전체 분석법은 기존 침습적인 조직 검사에 비해 간단한 혈액 채취 만으로 검사가 가능하고, 더 빠르게 검사 결과를 확인해 치료 방침을 신속하게 결정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루닛은 이번 가던트헬스 제품의 국내 출시를 통해 국내시장 매출 구조를 다각화할 계획이다. 또한 가던트헬스와 추진 중인 신규 제품 조기 도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파트너십을 강화할 방침이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루닛은 가던트헬스와 지난 2021년 독점적 파트너십을 맺은 이후 올해 초 첫 공동개발 제품을 글로벌 출시하는 등 암 정밀 진단 서비스 제공을 위해 상호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유통 계약을 통해 확보한 유통망은 향후 출시할 AI 바이오마커 플랫폼 ‘루닛 스코프’의 국내 유통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