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2 22:50 (금)
앱클론, 카티치료제 1상 중·고용량 투여군 전원 완전관해로 상향
앱클론, 카티치료제 1상 중·고용량 투여군 전원 완전관해로 상향
  • 최진주 기자
  • 승인 2023.09.04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T101 임상1상 중·고용량 투여 환자군 완전관해율(CR) 100%로 상향
투여 후 1년 이상 경과한 저용량 투여군 환자 3명 모두 완전관해 유지
ICBMT에서 앱클론 CAR-T 치료제 AT101의 임상1상 결과에 대해 발표 중인 서울아산병원  암병원  CAR-T  센터  소장  윤덕현  교수(사진=앱클론)
ICBMT에서 앱클론 CAR-T 치료제 AT101의 임상1상 결과에 대해 발표 중인 서울아산병원 암병원 CAR-T 센터 소장 윤덕현 교수(사진=앱클론)

[바이오타임즈] 앱클론(174900)은 CAR-T(카티) 치료제 AT101에 대한 임상1상 결과에 대해 새롭게 업데이트한 내용을 지난 1일 ICBMT 2023(대한조혈모세포이식학회 국제학술대회)을 통해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AT101의 임상을 진행한 서울아산병원 암병원 CAR-T 센터 소장 윤덕현 교수가 진행했으며, 지난 6월 미국 임상종양학회(ASCO)에서 발표한 내용에 더해 환자 투여 후 경과에 따른 후속 관찰 결과가 업데이트됐다.

AT101은 앱클론이 개발 중인 카티 치료제로, 기존 카티 치료제와 다른 신규 인간화 항체를 적용했다. 해당 임상은 저용량, 중용량, 고용량의 투여군으로 구분해 총 12명(저·중·고용량 각 6명, 3명, 3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번에 발표된 내용에 따르면, 고용량을 투여한 환자 중 1명이 부분관해(partial response, PR)에서 완전관해(complete response, CR)로 전환되면서, 중용량과 고용량 모두에서 100%의 완전관해율을 달성했다. 전체 시험 대상자 기준 완전관해율도 66.7%에서 75%로 상승했다.

또한 투여 후 1년 이상 경과한 저용량 투여군 환자 3명 모두 완전관해를 유지하고 있어, 치료효과의 지속성 측면에서도 고무적인 결과를 보여주고 있다. 앞서 승인된 카티 치료제(킴리아, 예스카타, 브레얀지)의 경우, 치료 후 6개월 경과 반응률에서 3개월 대비 재발이 증가하고 있는 반면, AT101은 현재까지 완전관해를 유지함으로써 카티 치료 후 장기적인 치료 효과 유지에 대한 기대감도 높이고 있다는 설명이다.

회사 관계자는 “AT101은 높은 치료 효과와 안전성에 더해 치료 효과의 지속성에서도 두드러진 결과를 보여주고 있다”면서 “임상2상을 순조롭게 진행함은 물론, 임상1상 결과에 대해서도 지속해서 업데이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앱클론은 기존 카티 치료제와 차별적인 치료 효과를 보이는 AT101의 약효 기전에 대해서도 국내외 연구진들과 함께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바이오타임즈=최진주 기자] news@biotime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