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4 23:00 (일)
셀레믹스, 파이낸셜타임즈 선정 '의료 및 생명과학 분야 10위' 영광
셀레믹스, 파이낸셜타임즈 선정 '의료 및 생명과학 분야 10위' 영광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3.03.20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높은 성장세 보인 ‘2023 아시아 태평양 고성장 기업’ 선정...242위 기록
4년간 총매출 성장률 220%, 연평균 성장률(CACR) 47%

[바이오타임즈] 유전자 분석 기술 플랫폼 기업 셀레믹스(대표이사 이용훈, 김효기)가 영국 파이낸셜타임즈(FT)가 발표하는 2023년 아시아 태평양 고성장 기업(High Growth Companies Asia-Pacific 2023)에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파이낸셜타임즈는 2018년부터 매년 글로벌 리서치 전문 기관 스태티스타(Statista)와 협업해 아시아 태평양 13개국 1만 5,000곳이 넘는 기업들 가운데 높은 성장세를 보인 상위 500개 기업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셀레믹스는 4년간 총매출 성장률 220%, 연평균 성장률(CACR) 47%로 242위에 올랐으며 의료 및 생명과학 분야에서는 10위를 차지했다.

2010년 설립해 2020년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 셀레믹스는 DNA를 직접 디자인하고 전체 유전자의 염기서열을 분석하는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NGS, Next Generation Sequencing) 기술을 보유한 ‘유전자 분석 기술 플랫폼 기업’이다.

유럽, 아시아 및 중동에서는 유일한 NGS 기반 타깃캡처키트 제조사로, 2020년 코로나19 팬데믹 발생 직후 국내 최초로 코로나 유전자를 분석해 질병관리청에 제공했다. 이후 국가 기관의 코로나19 유전자 분석 업무를 꾸준히 수주하고 국내외 유수 업체들에 제품과 서비스를 공급하는 등 기술력을 인정받아 최근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2022년에는 동물과 식물, 미생물의 유전체를 다루는 논휴먼(Non-human) 분야에 진출했고, 전장엑솜분석(WES, Whole-Exome Sequencing) 제품과 서비스를 새롭게 출시하는 등의 성과를 거둔 바 있다. 한편, 올해는 미국 NGS 시장 공략을 위해 미국 현지에서 직접적인 영업 활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바이오타임즈=정민구 기자] news@bio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